국회의원 유승희 공식 홈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국회

고대영 KBS 사장 “대답하지 마”...국감 중지됐던 ‘한마디’

게시물 정보

작성자 유승희의원실 작성일16-10-12 16:01 조회724회 댓글0건

본문

고대영 KBS 사장의 ‘답변’이 화제가 되면서 정치권에서는 이에 대한 논란이 뜨겁다.

고대영 KBS 사장은 이 때문에 이틀 연속 주요 포털 화제의 인물로 떠올랐다.

고대영 KBS 사장이 이처럼 관심을 받는 까닭은 국회 미래창조과학방송통신위의 11일 KBS 국정감사에서는 방송 중립성을 놓고 공방을 벌이다 정회하며 파행했기 때문.

더불어민주당 유승희 의원은 세월호 참사 당시 청와대 홍보수석이었던 새누리당 이정현 대표의 KBS 보도 외압 의혹을 언급하며 "김시곤 전 보도국장이 의혹을 제기했는데 KBS는 자체 진상 조사나 실태 조사는 안하느냐"고 물었다. 

고대영 사장은 "쌍방간에 얘기한 것에 대해서 조사할 내용도 아니고 프로그램에도 영향을 못미친 것으로 안다"면서 "또 이 사안이 검찰 수사 중인데 KBS가 조사하는 것 자체가 맞지 않다"고 답했다.

이어 유 의원은 "일선 취재 기자는 이에 대한 뉴스를 작성했는데 방송을 못하게 한 이유가 무엇이냐"고 국감장에 배석한 보도본부장이 답변할 것을 요구했다. 

이에 고 사장은 "보도본부장은 보도 책임자인데 이런 것을 묻는 것은 적절치 않다"면서 "기사가 나갔느냐, 안 나갔느냐 직접 묻는 것은 언론 자유의 침해 여지가 있다"고 반박했다.

유 의원이 "훈시하는 것인가. (내게도) 표현의 자유가 있으며, 보도본부장에게 물은 것"이라고 재차 답변을 촉구했다. 

그러자 고 사장은 보도본부장 쪽을 바라보며 "답변하지 마"라고 지시했다.

(중략)





http://www.wowtv.co.kr/newscenter/news/view.asp?bcode=T30001000&artid=A20161011046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